LG생활건강, 오휘 ‘더 퍼스트 메종’ VR 전시회 오픈 - KOCK 뉴스

LG생활건강, 오휘 ‘더 퍼스트 메종’ VR 전시회 오픈
 

 

- ‘더 퍼스트’ 브랜드 가치 경험 가능한 VR(가상현실) 전시회 선보여

- 역대 컬렉션 제품 전시부터 클래식을 재해석한 연주 감상까지

- 오휘 뮤즈 김태리 환영인사와 손석구 도슨트 참여로 특별한 경험 제공

 

 

LG생활건강(대표: 차석용)의 감성 피부과학 브랜드 오휘(OHUI)가 오랜 시간 동안 축적해온 ‘더 퍼스트’의 브랜드 가치를 더 많은 사람들이 경험할 수 있는 VR(가상현실) 전시회 ‘더 퍼스트 메종(The First Maison)’을 오픈했다. 

 

‘더 퍼스트 메종’은 오휘 더 퍼스트가 오랜 시간 축척해온 헤리티지를 경험할 수 있는 가상공간이다. 누구에게나 아름답고 행복한 기억으로 남아있는 ‘첫번째’ 공간이 있는 것처럼, ‘더 퍼스트 메종’은 오휘가 전달하는 빛나는 아름다움과 함께 오래 기억에 남는 여운을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탄생했다.

 

더 퍼스트 메종은 △컨시어지 △메인홀 △뮤직홀 △갤러리홀 네 가지 공간으로 구성됐고, 각 공간에서 오휘 뮤즈 김태리의 환영인사와 또 다른 뮤즈인 손석구의 도슨트로 오휘의 숨겨진 스토리에 대한 가이드가 제공된다.  

 

첫 번째 공간인 컨시어지는 오휘 뮤즈 김태리의 환영인사와 함께 더 퍼스트 에디션들의 모티브들로 꾸며진 더 퍼스트 카페(The First Café)를 경험할 수 있다. 메인 홀은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의 대표 제품의 에디션을 소개하는 공간으로, 올해는 ‘더 퍼스트 앰풀 어드밴스드 더 클래식 컬렉션’에 담긴 이야기를 손석구의 목소리와 함께 들어볼 수 있다.

 

뮤직홀에서는 오휘 ‘2022 더 클래식 컬렉션’에 영감이 되었던 클래식 음악 4곡을 ‘레이어스 클래식’, ‘갬블러크루’, ‘대니구&오은철’, ‘밴드 LUCY’가 재해석한 연주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. 갤러리홀은 역대 ‘더 퍼스트 컬렉션을 만나볼 수 있는 공간이다. 2018년부터 이어진 컬렉션의 히스토리뿐 만 아니라, 앞으로 선보일 오휘의 새로운 컬렉션도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. 또한 손석구의 도슨트로 제품의 숨겨진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. 

 

오희 브랜드 담당자는 “이번 가상 전시회는 제품을 사용하는 경험마저 아름다워야 한다는 오휘의 브랜드 가치를 담아 선보이게 됐다”며, “음악과 예술이 가득한 이 공간에서 잠시나마 어느 유럽의 클래식 하우스에 있는 듯한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기를 바란다””고 전했다.  


출처 : LG생활건강
news@kock.co.kr


 
 * 본 기사는 기업, 기관, 단체 등이 작성한 보도자료이며, KOCK이 이를 배포하고 있습니다.

 

  평가

평가하기
서비스안내 | 검색등록 | 광고주 프로그램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이메일수집금지 | 투자안내